심장질환정보

Home > 심장질환정보
심장질환정보

정상심장 선천성 심장병의 빈도, 원... 심장검사
산전진단 선천성 심장병의 종류 비수술적 치료
부정맥 및 인공심박동기 수술적 치료 심장이식
건강관리

정상심장


정상 심장

 

 

그림 1. 정상 심장의 압력과 산소포화도

(   %) : 산소포화도를 나타낸다.

∙ 숫자는 압력을 나타낸다(mmHg). : 수축기 압력/이완기 압력

m=평균압력

 

 

정상 심장의 외부 모습

 

 

그림 2.  정맥혈이 지나가는 구조는 파란색으로 표시되었으며 동맥혈이 지나가는

구조는 분홍색으로 표시되어 있다.

 

 

 

심장의 내부 모습

  

그림 3. 심장의 앞 벽을 열고 내부를 들여다 본 모습.

위 그림과 마찬가지로 정맥혈이 통과하는 구조는 파란색으로,

동맥혈이 통과하는 구조는 분홍색으로 표시되어 있다.

 

 

  ■ 정상 혈류 : 체혈류와 폐혈류

  • 몸을 전부 돌고 난 후에(체혈류를 끝내고) 산소량이 적어진 “정맥혈”은
  • 상공 정맥과 하공 정맥으로 모여서
  • 우심방으로 들어오고
  • 삼첨판을 통해서
  • 우심실로 들어가면 우심실이 수축하여
  • 주 폐동맥과 좌, 우 폐동맥으로 들어간 후에
  • 양쪽 폐의 모세혈관과 폐포에서 산소를 공급받은 후에 [“동맥혈”이 되어서] 
  • 네개의 폐정맥을 통하여
  • 좌심방으로 흘러 들어오며
  • 다시 승모판을 통해서
  • 좌심실로 들어가면 좌심실이 수축하여
  • 대동맥으로 들어간 후에
  • 몸으로 다시 혈류가 돌게 된다(즉 체혈류가 다시 시작됨). 
     

  ■ 정상 심장의 구조 및 어휘 설명

 

  • 상대 정맥(SVC) : 머리 등 상체에서 돌아온 정맥혈이 모여서 우심방으로 들어오는 큰 정맥
  • 하대 정맥(IVC) : 복부 등 하체에서 돌아온 정맥혈이 모여서 우심방으로 들어오는 큰 정맥
  • 우심방(right atrium, RA)
    ① 상대 정맥, 하대 정맥, 관상정맥동이 들어온다.
    ② 우심방 내부 벽면에 빗살모양의 근육이 있는 것이 특징이다.
    ③ 우심방 돌기(right atrial appendage)는 삼각형 모양이 특징이다.
    ④ 우심방쪽의 심방 중격에 난원오목이 있다.
    ⑤ 난원 오목(fossa ovalis)은 우심방 쪽의 심방 중격에서 가장 얇은 부분으로써 약간 함몰되어
        있다.
    ⑤ 난원공 (foramen ovale) : 난원 오목에 구멍이 있으면 이렇게 부른다.
  • 좌심방(left atrium, LA)
    ① 좌심방 돌기는 손가락 같이 길고 좁다.
    ② 좌심방 내부 벽면에는 빗살모양의 근육이 없다.
    ③ 모든 폐정맥이 들어온다.
    ④ 벽이 우심방 보다 두텁다.
  • 판막(valve) : 심방과 심실 사이, 또는 심실과 대혈관 사이에 있는 문짝과 같은 역할을 하는 얇은 조직으로써 판막의 종류에 따라 2개 내지 3개의 소엽이라고 부르는 작은 문짝들로 이루어져 있다. 정상 판막은 열렸을 때에는 완전히 열려야 하며 닫혔을 때에는 혈액이 전혀 역류하지 않아야 한다.
  • 판막 협착(valve stenosis) : 판막이 완전히 활짝 열리지 않는 경우
  • 판막 폐쇄 부전(“판막이 샌다” valve insuffi-cien-cy), 또는 판막 역류(regurgitation) : 판막이 완전히 닫히지 않아서 앞으로 흘러갔던 혈액이 다시 역류하는 현상
  • 삼첨판(tricuspid valve) : 우심방과 우심실사이의 판막으로 소엽이 3개이므로 삼첨판이라고 부른다.
  • 승모판(mitral valve) : 좌심방과 좌심실사이의 판막으로 소엽이 2개이며 승모같이 생겼다고 해서 승모판이라고 부른다.
  • 우심실(right ventricle, RV)의 특징(좌심실과 다른점)
    ① 벽의 근육이 좌심실에 비해 많이 얇다. 정상인에서의 우심실의 압력은 좌심실 압력의 약 1/3~
        1/4정도로 낮으므로 우심실 벽 근육의 두께도 좌심실에 비해서 약 1/3~1/4정도로 얇다. 거의
        대부분의 선천성 심장병에서는 우심실에 과대하게 부과되는 용적이나 압력부담 때문에 우심실
        근육이 두꺼워진다.
    ② 벽의 근육이 울퉁불퉁하다.
    ③ 모양은 앞뒤로 눌리고 양옆으로 퍼진 모양으로 흉골의 바로 아래에 위치하며 둥근 모양의 좌심
        실 위에 얹혀있는 모양이다
    ④ 입구가 삼첨판과 연결되어있다.
  • 좌심실(left ventricle, LV)의 특징(우심실과 다른점)
    ① 벽의 근육이 우심실에 비해 훨씬 두껍다.
    ② 벽의 근육 표면이 비교적 매끈하다.
    ③ 좌심실은 아래쪽이 뾰족한 딸기모양으로써 두꺼운 벽의 근육과 함께 높은 압력을 내는 펌프로
        써 아주 효과적인 모양을 하고 있다.
    ④ 입구가 승모판과 연결되어 있다.
    ⑤ 유두근이 2개 뚜렷이 보인다.
  • 폐동맥 판막(pulmonary valve) : 우심실에서 폐동맥이 기시하는 곳에 있는 판막
  • 대동맥 판막(aortic valve) : 좌심실에서 대동맥이 기시하는 곳에 있는 판막 
  • 폐동맥 : 우심실에서 → 폐동맥 판막을 통해서 → 주 폐동맥(main pulmonary artery, MPA)이 나온 후에 → 오른쪽 폐동맥(RPA)과 왼쪽 폐동맥(LPA)으로 갈라진다. 이 두 폐동맥들은 크기는 같으나 모양과 길이, 주행 경로, 옆의 기관지와의 관계 등이 특징적으로 뚜렷이 서로 다르다.
  • 대동맥(aorta) : 좌심실에서 → 대동맥판막을 통해서 나온 → 상행대동맥은 목 근처에서 대동맥궁이 되며 이 대동맥궁에서 머리와 팔로 가는 혈관들이 나온 후에 기도의 왼쪽을 끼고 아래쪽을 향하여 내려간다(하행 대동맥).
  • 대동맥궁(aortic arch) : 대개 기도의 왼쪽으로 내려가는 왼쪽 대동맥궁(left aortic arch)이다.

 

  ■ 정맥혈과 동맥혈

통상 사용되는 어휘로써의 정맥혈과 동맥혈은 다음과 같다. 

  “정맥혈” : 산소 포화도가 낮은 혈액(unoxygenated blood)을 말하며, 

  “동맥혈” : 산소 포화도가 높은 혈액(oxygenated blood)을 말한다.

그러나 이 어휘의 사용이 적합하지 않은 경우가 두 가지가 있다. 즉, 

①  폐정맥혈은 폐순환을 이미 거쳐서 돌아왔으므로 산소양이 많은 “동맥혈”(oxygenated blood)며

     폐동맥혈은 체순환과 우심실을 거쳐온 산소양이 적은 정맥혈(unoxygenated blood)이다. 

②  출생전 태아에서는 태반을 떠나서 탯줄을 통해서 태아에게로 들어가는 배꼽정맥을 통해서는

     태반에서 산소와 영양분을 공급받은 동맥혈이 태아의 하대정맥과 합류하여 태아의 심장 안으
  로
들어간다. 

     태아를 떠나서 탯줄을 통해서 태반으로 들어가는 배꼽동맥을 통해서는 태아에서 산소와 영양
  분을
이미 소모한 정맥혈이 태아의 대동맥을 통해서 내려오다가 태반으로 들어간다.